팟빵

검색 폼

9,852개 방송중!

팟빵 카테고리

[일반]
시사 및 정치  |  
도서  |  
영화  |  
경제  |  
어학  |  
교육 및 기술  |  
코미디  |  
스포츠  |  
음악  |  
여행  |  
건강 및 의학  |  
문화 및 예술  |  
취미  |  
유아동
정부 및 기관  |  
퀴어  |  
게임  |  
종교  |  
성인방송  |  
지역  |  
해외 팟캐스트
[미디어 그룹]
지식라디오  |  
국민TV  |  
경향신문  |  
주권방송  |  
딴지라디오  |  
팩트TV  |  
한겨레  |  
팟빵프로젝트
[미디어 파트너]
MBC  |  
SBS  |  
KBS  |  
EBS  |  
JTBC  |  
CBS  |  
YTN  |  
TBS  |  
CTS  |  
지역FM or 지역방송
  • LIVE후기

[정영진 최욱의 불금쇼 시즌2]
에 후기가 등록되었습니다.
욱이 할아버지. (나는 가수 오윤혜 아님.)

[정영진 최욱의 불금쇼 시즌2]
에 후기가 등록되었습니다.
정영진. (나는 가수 오윤혜 아님.)

[닥표간장]
에 후기가 등록되었습니다.
반드시 압도적승리해야죠^^

[안티와 기독교의 부적절한 동거 리부트]
에 후기가 등록되었습니다.
신도사님 길냥이님 제 피드백 답변 해주셔서 정말 감사합니다.^^ 안기부 9화 잘들었습니다.

[정영진 최욱의 불금쇼 시즌2]
에 후기가 등록되었습니다.
정영진의 조부모님. (나는 가수 오윤혜 아님.)

[정봉주의 전국구]
에 후기가 등록되었습니다.
오마이 미녀기자 장윤선도 조기숙 교수 앞에선 께갱 소리도 못내고 도망가버리네 ㅋㅋ

[덕후토크쇼 더쿠로(路)]
에 후기가 등록되었습니다.
잘 들었습니다. 세분 모두 각자의 성격에 맞는 결말이란 생각이 드네요. 맘에 드는 건 전단장님의 짱구와 파대리님의 도라에몽, 쎈누님은........코난? 저도 한번 생각해 봤습니다. 도라에몽- 안녕 도라에몽 진구가 지금까지 도라에몰의 도움을 되새기며 점점 정신을 차리고 숙제도 열심히 하고는 한다. 그걸 흐뭇하게 보는 도라에몽. 그러나 점점 자신의 몸이 사라져 가는 것을 느낀다. 노답이었던 진구 때문에 자손들까지 피해를 입어 후손인 장구가 보낸 도라에몽이었으나 도라에몽 덕에 진구가 개심하자 '진구를 개심시킨다'는 목적을 위해 과거로 보내졌다라는 사실이 사라져 버려 진구는 어느날 이유없이 개심했다는 걸로 도라에몽의 과거 개입이 없었던 일이 되고 있는 것. 그 사실을 안 진구는 자신을 도와준 도라에몽을 위해 마음을 고쳐먹었지만 그로인해 도라에몽과 해어져야 한다는 사실을 이해할 수 없어 혼란스러워 하고 슬퍼한다. 그렇게 도라에몽은 사라지고 진구를 포함한 사람들의 기억 속에도 사라진다. 진구는 여전히 어느정도 노력을 하는 성격으로 살지만 허전함과 왜 자신이 좋은 방향으로 바꼈나 종종 생각하던 중. 책상이 열리며 처음보는 푸르고 둥근 것이 나타난다. 그는 자신을 '미래의 후손이 잘 살게 된 계기를 준 선조를 위한 선물'로서 보낸 로봇이라 소개한다. 그 모습에 눈물을 글썽이는 진구. "안녕, 도라에몽"

[덕후토크쇼 더쿠로(路)]
에 후기가 등록되었습니다.
원피스- 해적왕을 나는 됐다. 모든 사건이 일단락 되고 해적왕인 된 루피. 핸콕이든 나미든 누군가가 루피의 애를 가지게 된다. 그리고 루피에게 책임지라고 하자 "해적왕은 바다에서 제일 자유로운 사람이야!!"라는 말과 함께 잠적해 버린다. 그리고 시간이 흘러 루피 주니어가 해군이 되어 '원피스가 있는 곳에 해적왕이 있다'는 소문에 자신을 버린 아비에게 복수를 다짐하며 2세 엔딩 코난- 몸은 어렸지만 머리는 어른 (전단장님의 생각에 영감을 받아) 조직의 괴멸 후 하나있는 회복약을 코난과 장미과 고민하며 집에 들고 온다. 그리고 그걸 유명한이 꽐라상태에서 영양제인 줄 알고 먹어버린다. 그렇게 급격하게 노인이 되어 버린 유명한. 그에 고민이 사라진 코난과 장미는 그냥 자연성장에 몸을 맡기고 비밀을 안 미란이와 사건을 풀며 지낸다. 유명한은 간간히 마실나와 브라운 박사와 바둑이나 두며 보내게 된다. 그 후 세월이 흘러 미란이와 코난은 10살 정도 차이가 나지만 신경쓰지 않고 결혼, 코난은 언제부턴가 다시 도일로서 지낸다. 그렇게 탐정일을 하면 예전의 상황과 반대로 유명한이 따라와 "어라라, 이게 뭐야?"처럼 "어이구야, 이게 뭐시당가?"라며 이상한 점을 집지만 "아, 현장에 오지 마요. 내가 이 노망난 영감 데려오지 말랬지!". "심하네, 우리 아빠라고!" 라며 듣지도 않는다. 오히려 감정의 골만 깊어져 자신처럼 이혼위기를 오게 하며 사건현장에서 추리를 도우려 한다. '몸은 어른이지만 머리는 어린이. 명탐정 유명한'의 모험은 이제부터 시작이야! 적다보니 길어졌네요. 짱구는 생각이 안나네요. ps. 가끔 안 끝나거나 오래 한 만화를 보면 사람들이 나 이거 안 본지 꽤 됐는데 그냥 끝내라. 아직 하냐 지겹다. 끝내라. 라는 얘기를 하는데 왜 이런 생각을 하는지 모르겠네요.
TOP